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Press Center
SNT중공업은 끊임없는 변화와 자기혁신으로 지속가능한 기업으로 성장하고 있습니다.

프레스센터

  • 제목
  • SNT, 코로나19로 어려운 자영업자 돕기 나서
작성일
2021-12-30
조회수
350
첨부파일1
 1230_SNT모티브부산본사전경사진(3).JPG  
첨부파일2
 1230_SNT중공업창원본사전경사진(1).jpg  


▣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자영업자 돕기 위해 창원, 부산 소재 계열사 전 직원에 1인당 온누리상품권 30만원 지급, 재래시장 등에서 사용 독려 

▣ 지난해와 올해 초 창원사랑상품권 지급에 이어 지역경제 살리기에 세 번째 힘모아

 

SNT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자영업자들을 돕기 위해 창원, 부산 소재 계열사 전 직원들이 작은 정성을 보태기로 했다고 30일 밝혔다.

 

SNT는 직원 1인당 30만원의 온누리상품권을 지급하고, 적극적인 사용을 독려하기로 했다. 상품권 지급으로 직원들에게는 경제적인 지원을 하고, 재래시장 등에서 이를 사용함으로써 코로나19 장기화로 심각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의 영세 자영업자 등을 돕겠다는 취지다.

 

이에 앞서 SNT중공업은 지난해 5월과 올해 설에도 두 차례에 걸쳐 근로자의 복지향상을 위해 적립한 사내근로복지기금을 활용하여 직원 1인당 총 25만원의 창원사랑상품권을 지급해 지역 자영업자들을 지원한 바 있다.

 

SNT 관계자는 “코로나19 오미크론 변이 확산으로 사회적 거리두기가 다시 강화되면서 지역의 영세 자영업자들이 생계를 위협받고 있다” 며 “SNT 계열사 직원들이 한마음으로 실천한 작은 정성이 자영업자들에게 조금이나마 따뜻한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고 밝혔다.